2020-01-06(월) 냥시카메라
본문 바로가기
2020

2020-01-06(월) 냥시카메라

by 뚱냥이엄마 2020. 3. 23.
728x90
반응형

 

 

 

 

오늘의 아침 

어제밤에 푸욱 삶은 무, 양파,파와 어묵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오늘의 점심

고기는 역시 맛있다!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동료가 준 콜라 껌 ㅋ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모처럼 칼퇴하고 문구점 가는길에 어느 가정집의 냥시카메라 ㅋ우리집에도 한대 놓고 싶어요 ㅎㅎ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고등어 안뇽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만년필 잉크와 컨버터

문구점에서 질렀다 ㅠㅠ 이번달은 1000링깃으로 버텨야 하는데 또 질러버렸다 흑 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오늘도 해가 저물어 갑니다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시댁에서 저녁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시어머니께서 만들어주신 건강한 저녁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그리고, 내일 먹으라고 Pasar에서 사오셨다.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시아버지는 뉴스 보시는 중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고양이 구강염이 굉장히 무서운 병이란걸 듣고 싫어하는 치즈를 무릅쓰고 입안을 열어봤다. 위쪽 잇몸이 조금 헐었더라. 고양이 칫솔을 빨리 사야겠다.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오랜만에 가죽을 만져볼까하고 책상에 앉았다. 올해 목표 중 하나가 가죽공예 수업을 열어보는것인데, 커리큘럼을 만들면서 나 자신의 부족함을 알아가고 있다. 물론 얼렁뚱땅하고 돈을 받긴 싫으니 철저하게 준비해야지. 우선 오늘은 차한잔 마시면서 워밍업♥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오늘의 차는 루시피아 오가닉 루이보스 그린티. 밤이라 카페인프리로 선택했다.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치즈는 샐러드 먹는 중 ㅋ

 

 

굿밤되세요!

728x90
반응형

댓글0